컴퓨터의 역사 – 2세대

Standard

 

현제 우리가 사용하는 PC(Pesroanl Comuter)는 여러 멀티미디어 기능을 가지고있다.더편하게 더쉽게 사용할수있는 인간의 욕구를 가지고 게으름을 피하기위한 빠르고 정확한 계산을 함과 동시에 무한한 발전의 가능성이 있는 이런 PC의 등장으로 우리는 편한 생활을 하고있다. 현제의 PC를 구현할수있게된 컴퓨터의 발전 역사를 블로거로 작성하려한다.

IT학부 C반 08611116 이준영

2세대

[#M_ more.. | less.. |
② 2세대(∼ 1960년대 중반)
○주요소자 : 트랜지스터(TR)
○주기억장치 : 자기코어
○보조기억장치 : 자기드럼, 자기디스크
○처리속도 : μs(10-6)
○사용언어 : 고급언어 개발(COBOL, FORTRAN, ALGOL 등)
○특징
트랜지스터의 사용으로 부피가 감소되고, 신뢰성도 높아짐
운영체제 개념 도입
소프트웨어 개발에 주력
온라인 실시간 처리방식 도입
다중 프로그래밍 기법 사용
과학계산, 일반 사무에 사용
_M#]
TRANSISTORTRANSISTOR
1949년 AT&T Bell 연구소의 John Bardeen과 William Shockley, Walter Brattain이 진공관을 대체할 만한 트랜지스터를 발명하게 된다.
진공관에 비해 가격이 20배 정도 비쌌지만 크기가 작고 신뢰도가 높으며 전력소비도 적어서 (진공관의 약 20분의 1) 전자식 컴퓨터는 제 2의 도약기를 맞이하게 된다.
메모리 역시 mercury delay line에서 random access가 가능한 자기 코어 메모리로 바뀌게 되며 I/O 작업을 전담하는 프로세서를 도입하게 되고 인덱스 레지스터와 부동소수점을 처리하는 하드웨어를 장착한 컴퓨터가 늘어나며 입출력 테이프를 처리하기 위한 작은 보조컴퓨터의 사용이 일반화된다.
또한 이 기간동안 FORTRAN(1956), COBOL(1959), ALGOL(1960) 등의 고급언어가 만들어졌으며 컴퓨터 제조업자들이 컴파일러, 서브루틴 라이브러리 등의 시스템 소프트웨어를 공급하기 시작했다
. 

TRADICTRADIC (TRAnsistorized Airborne DIgital Computer)
1955년 AT&T Bell 연구소의 J. H. Felker가 만든 최초의 트랜지스터 컴퓨터로 약 800개의 트랜지스터와 10,000여개의 게르마늄 수정정류기를 사용하였다. 진공관을 사용하지 않음으로서 100 W 미만의 전력을 사용하면서도 속도는 진공관 컴퓨터와 비슷했다. 그 크기는 매우 작아서 ENIAC의 300분의 1 정도 되었다.

TX-0TX-0 (Transistorized eXperimental computer 0)
1956년 MIT Lincoln 연구소의 Ken Olson과 Stan Olson (형제), Harlan Anderson이 미 해군의 후원으로 프로그램이 가능한 범용 트랜지스터 컴퓨터인 TX-0 을 개발한다. TX-0 는 사용자 인터페이스로 teletype 을 채택해서 대화형 작업이 가능했다고 한다. 이러한 방식은 당시엔 상당히 혁명적이어서 단숨에 MIT 해커들의 마음을 사로잡았다. TX-0 개발자들은 이후 MIT를 떠나 DEC (Digital Equipment Corp.)을 창업한다.
재정적인 후원자는 벤처투자회사인 ARD (American Research & Development Corp.) 였는데 회사 이름에 컴퓨터라는 글자를 넣지 말 것을 요청했다고 한다. 그 이유는 Fortune지에서 컴퓨터로는 돈을 벌 수 없다는 예측을 했기 때문이라고

LARCLARC (Livermore Atomic Research Computer)
UNIVAC을 만들었던 Eckert & Mauchly’s company 를 인수한 Remington-Rand 는 1960년 California 대학교의 LLNL (Lawrence Livermore National Laboratory) 에 연구용으로 공급하기로 되어 있던 최초의 슈퍼컴퓨터인 LARC 의 개발을 완료한다. 뛰어난 성능만큼이나 가격도 비싸서 LLNL과 미해군연구개발센터 단 두 곳에만 설치되었다. 60,000 여개의 트랜지스터를 사용했고 98,000 words 의 기본메모리를 가졌으며 10 ㎲ 의 곱셈 능력이 있었고 초보적이나마 병렬연산형식을 가지고 있었다고 한다. 또한 저장매체로부터의 데이터 흐름을 제어하기 위한 프로세서 칩을 사용함으로서 보다 빠른 동작이 가능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IBM(International Business Machines) 7030
Stretch라고도 알려져 있는 IBM (International Business Machines) 7030은 기존의 컴퓨터보다 100배 이상 빠른 슈퍼컴퓨터를 목표로 만들어졌으며 1961년 첫 고객인 Los Alamos Scientific Laboratory 에 인도된 이래 총 9대가 판매되었다.
169,100 개의 트랜지스터를 사용하였으며 96K 64-bit words 의 코어 메모리를 장착했고 8-bit bytes와 64-bit word를 사용한 최초의 컴퓨터였으며 복수의 연속된 명령을 동시에 실행하는 pipelining 을 포함하여 lookahead, memory bus, memory protection, multiprogramming 등의 많은 신기술을 채택하였다. 초당 100만개의 명령을 실행할 수 있었으며 부동소수점 덧셈에 1.5 ㎲, 곱셈에 2.4 ㎲ 가 걸렸고 프로세싱 유니트의 소비전력은 21 KW 였다고 한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PDP-8 (Programmable Data Processor-8)
1965년 DEC 에서 제조한 최초의 대량생산된 미니컴퓨터이다. 미니컴퓨터라는 용어도 사실 PDP-8과 더불어 만들어졌다고 한다. DEC 에서는 1957년 창업한 이래 많은 PDP 시리즈 컴퓨터를 생산하게 되는데 PDP-8 에 이르러서야 비로서 확고한 리더로서의 자리를 잡게 된다.
가격은 20,000 달러 이하였고 12bit 구조를 가졌으며 4K 의 메모리를 기본으로 채택하였고 Assembler 와 Fortran 언어를 사용할 수 있었다. 또한 PDP-8의 일부 기종은 차량의 트렁크에 넣어서 운반할 수 있을 정도로 작아서 약간의 수정으로 최초의 PC (Personal Computer)가 될 수도 있었지만 불행하게도 DEC 은 개인용 컴퓨터에는 관심이 없었다고 한다.

 

2 thoughts on “컴퓨터의 역사 – 2세대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